노트북 팬 소리 땜시 분해 후 그리스 바르기

이 노트북은 이미 여러 차례 분해를 해본적 있다.

전에 냉납땜시 화면이 안켜저 이미 여러 차례 분해를 한적 있는 노트북이다.

분해를 할때 마다 어디가 파손되는것 같다.

전에 아예 안켜져서 분해한적 있는데 팬 소리 땜시 팬에 그리스 바를라고 다시 분해 했다.

냉납땜시 화면이 안켜졌을땐 화면 켜지는게 우선이니 노트북 팬소린 신경도 안썻는데 화면이 켜지니 노트북 팬소리가 신경 쓰이기 시작했다.

수일전부터 팬에 구리스 발라야지 하고 있다 노트북 뚜껑열어 발랐다.

노트북 뚜껑 열었다.
팬 뚜껑 여는건 유투브 동영상 보고 따라 했다.

노트북 팬 뚜껑여는건 유투브 보고 따라 했다.

내처럼 뚜껑 여는방법 모르면 위 동영상 참고 해라.

노트북 팬 뚜껑열때 날이 파손 안되게 주의해라.

팬 뚜껑 다열었다.
팬 사진
팬에 그리스 발랐다.
재조립
이번에도 상단 하단 케이스 체결 나사 소켓부분이 1개 파손됐다. 저 노트북은 분해를 할때 마다 어디가 파손되는것 같다.

노트북 팬소리가 시끄러워 자가수리를 할라는데 분해방법을 잘 모르겠으면 유투브에 노트북 분해 동영상 많이 있으니 보고 따라하면 될끼다.

난 노트북 뚜껑을 열때마다 어디가 빠지는것 같은데 참고.

레노버 노트북인데 참 마음에 안든다.

HP꺼도 있는데 레노버 진짜 마음에 안드네

HP꺼도 hdd ssd로 바꾼다고 분해 해봤는데 레노버 노트북 플라스틱이 매우 약한것 같다.

레노버 저거 어디 가지고 나갈거도 아니고 들누워 동영상이나 보고 고전게임이나 하는 컴퓨터라 고장만 안나면 장땡이다만 참 X같네.

키보드도 숫자패드 “7”이 눌리졌는가 계속 전부터 한번씩 입력되길레 키보드를 떼다가 이리저리 휘아 버리니 아예 맛이 갓는가 여러키가 안먹는데 “7”이 자동으로 입력되는 현상도 없어진것 같다. 키보드 선뺄라다가 혹시나 씨모스에 들어갈 일이 있을때 필요할 경우가 있을 수 있을것 같아 붙여는 놔야 겠다 싶어 키보드를 이리저리 휘아뿌니 수십개 키가 안먹는데 씨모스 진입하는 F2키랑, 방향키, 엔터키는 먹는다.

키보드 저거 직구하면 1만원 전후 하는것 같은데 돈도 없고 바꿔봐야 usb키보드써서 노트북 키보드는 쓰도 안하는거

usb 키보드 끼워 사용하면 되니 키보드 맛간건 문제가 아닌데 분해할때 마다 하나씩 저 케이스 체결 나사 소켓이 빠지노.